Photo

A collection of 24 posts
Photo

불광천 걷기

사무실이 상암동(디지털미디어시티역)이다 보니 집이 있는 응암역에서 걸으면 40분~1시간이 걸린다. 아침마다 머리도 좀 정리할 겸 걸어다닌다. 여름이 가깝워질수록 햇살이 뜨거워지고 있긴 하지만, 아직 걸을만 하다. 불광천 산책길에는 장미가 한가득 심어놓은 긴 터널이 있다. 그늘이 질 정도로 천장까지 장미로 덮힐 때가 되면 더운 한여름이 되어 있겠지.
1 min read
동화책과 스마트앱이 만났을 때, GameBook 프로젝트
App

동화책과 스마트앱이 만났을 때, GameBook 프로젝트

게임북(GameBook) 프로젝트가 가동했다. 지난 6월부터 시작된 인터렉티브 동화책 앱 프로젝트가 우여곡절을 겪으며 컨셉을 새롭게 잡고 있는 중이다. 오늘은 지난 해 9월 제작한 인터렉티브 동화책의 프로토타입 버전을 공개한다. 기존의 동화책을 동화책 앱으로 빠른 시간안에 간단하게 구현해 본 것이다. 게임북이라는 새로운 컨셉이 탄생하게된 배경과 내용은 다음에 다시 정리해서 공개하겠다. 그리고, 게임북은
1 min read
이 순간의 추억을 잡으세요, 메모리 트리(memory tree) 아이폰 앱
App

이 순간의 추억을 잡으세요, 메모리 트리(memory tree) 아이폰 앱

진짜 신기한 사진 앱, 오늘 ‘스마트 앱’ 교육 시간에 선생님이 알려준 겁니다.  메모리 트리 memory tree for iphone app By CENDO inc. 를 소개합니다. 시간과 공간에 떠 다니는 추억을 잡으세요! 1. 추억을 날려 보내기 사진을 찍어서 날려 보내는 제스추어를 하면 사진을 공중에 띄우기 2.추억을 잡기 홈 버튼이 활성화 된
2 min read
1,990원 모닝 아메리카노 어떠세요? 마노핀 서래마을점
Hand drip coffee

1,990원 모닝 아메리카노 어떠세요? 마노핀 서래마을점

애플을 굳이 언급하지 않더라도 99 마케팅은 의외로 효과가 있다. 불과 몇 미터 떨어지지 않은 커피전문점에서는 2,000원에 파는 아메리카노를 마노핀 G-cafe는 딱 10원만 깎아준다. 제한은 있다, 딱 아침 10시까지만. 오늘 아침 / 나는 1,990원이다! / 나는 100% 아라비카로 갓 볶은 고급 아메리카노다. / 당신의 활기찬 이 아침을 위해 오늘 아침 10시까지, 나는
3 min read
귀여운 아기 조카
Family

귀여운 아기 조카

조카를 처음 봤을 때는 마냥 외계인 스러웠다. 태명은 ‘산’이라고 했다. 그렇다면 성이 ‘남’이니까 남산? 지금 이름은 ‘남예온’이 되었다. 핏줄이라 생각해서인지 보면 볼수록 정이 든다. 아기라는게 하는 것 없이 누워만 있어도 그걸 바라보고만 있어도 참 재밌다. 사람들은 이렇게 아빠가 되나보다. 사진은 참 여자 아기스럽지만 머리가 좀 크다. 동영상은
1 min read
Photo

CBNU 미술교육과 앞

전날 밤에 동창들과 오랜만에 청주에서 만났다. 모임이 있던 충북대 중문 쪽에 주차할 곳이 적당치 않아 학교 안으로 들어갔다. 중문 번화가 가까운 곳에 미술교육과 건물 앞에 차를 세웠다. 예전에는 이 곳이 참 구석진 곳이었는데 넓은 도로가 생기고 새 건물들이 들어섰다. 사진들은 다음날 차를 찾으러 들어갔을 때 잠시 옛날 생각이 나서 사진으로
2 min read
Photo

구로디지털단지역의 풍경

꾸물꾸물 오후부터 날씨가 검은 구름이 간간히 보이더니 저녁에는 기어이 비가 내렸다. 왠지 모르게 항상 어수선해 보이는 구로디지털단지역의 3번 출구는 어린이 보호구역이다. 역치고는 커피전문점도 잘 보이지 않는다. 오랜만에 짜고 국물없는 7분 김치찌개를 새마을식당에서 먹고서 커피를 뚜레주르에서 마셨다. 그 곳에 느낌좋은 커다란 그림 한 점이 화장실 바로 옆에 걸려 있었다. 블랙잭의 롬을
1 min read
Photo

콩국수와 르느아르

르느아르전을 보기 위해 서울시립미술관을 찾았다. 경향신문에서 경복궁 정문까지 이어지는 경복궁 돌담길은 내가 좋아하는 장소 중 하나다. 한적하면서도 서울 시내 한복판이라는 느낌이 전혀 들지 않는 독특한 분위기가 있다.   한가롭게 걸으면, 충동적으로 들어가고 싶은 카페와 식당들이 많다. 서울시립미술관에 도착하니 저녁 7시부터 2천원 할인을 하고 있다. (1만2천원 – 2천원=1만원) 시간도 좀 남았고, 배가
4 min read
Photo

아프지 말자.

친구의 병문안을 다녀왔다. 갑작스럽게 병원에 입원했다는 말에 많이 놀랐는데. 오렌지 주스에 책 한권까지 챙겨 갔더니. 많이 좋아지고 있는 상태여서 다행이다.   오렌지주스와 포도주스의 혼합선물세트 인증샷. 그리고 환자샷을 담았다. 빨리 완쾌해서 이전처럼 활발한 작품활동을 보여주길 기대할게~. 하사품 인증 샷 준비 하사품 인증하오. 나도 한 병만~! 내 발, 푸마 스니커즈 맨발의 환자 오렌지쥬스와
2 min read
Photo

하늘과 맞닿은 억새의 숲, 하늘공원을 가다.

하늘공원에 한번 올라간다 올라간다 벼른게 벌써 4년째다. 한가한 오후에 그렇게 벼르던 하늘공원을 올랐다. * leitz minolta CL + Voigtlander PII 35mm/f 2.5 * FUJI ISO 200 하늘공원에서 억새로 가득찬 공원과 하늘을 바라보다. 왠지 서울이 아닌 다른 세계에 와 있는 듯한 기분이다. 이런 곳에 이제서야 와보다니… 하늘공원에 토끼가 있었네, 토끼 한 쌍이
2 min read
Photo

leitz minolta CL 두 번째 롤...불광천

내 라이츠 미놀타 CL로 찍은 두번째 롤이다. 이번에는 이마트 포토센터에서 CD로 요청했다. 필름 현상비 500원 + CD 스캔비 무조건 3000원/1롤 3500원이다. 36방짜리니까 1장 당 100원 꼴 사진인화 비용보다는 반이 저렴하다. 사진은 깔끔하게 스캔되었지만 사진을 넘겨보는 맛에 비하겠나. 멀리 있는 다른 사람들과 사진을 공유해야 하거나 할 때는 CD로 받는다면 저렴하겠다. 휴일에
2 min read
leitz minolta CL

leitz minolta CL 첫번째 롤...2008 서울디자인올림픽

73년산 RF 카메라 leitz minolta CL을 구매하고 첫번째 롤을 떨리는 가슴으로 찍어봤다. 완전히 망칠 줄 알았던 24방짜리 필름을 그래도 반은 건져서 다행이다. ^ ^ 사진을 집에 있는 복합기 스캐너로 스캔을 했더니 사진을 그대로 보여줄 순 없지만, 필름 때문인지 사진은 약간 푸른 빛으로  분위기 있게 잘 나와서 기분이 좋다. 아직은 불안하지만, 이번에는 ISO
2 min read
Photo

[헬로우블로거] 제품사진 촬영팁

블로그 컨퍼런스 2008 <헬로우! 블로거> 중 올림푸스 이두형 차장의 강연 내용을 정리한 글입니다. 혹시 오류가 있다면, 댓글로 남겨주세요.  ^&^ 전문적인 장비없이도 보다 돋보이고 맛있는 사진을 찍기 위한 실전 팁을 알아봅니다. 1. 제품의 바닥에는 천공종이나 은박종이 등 적당한 재질의 종이을 깔아준다. 2. 확산판(Diffusion)을 조명 앞에 대어 주면 질감이 깨끗하고 샤프하게
1 min read